2020.9.30 수 12:00
 독자투고) 구급차는 응급차량입니다..
 작성자 : 심익섭  2016-08-04 19:23:40   조회: 1483   
요즘은 증상에 긴급성이 없어도 「교통수단이 없어서」「어느 병원에 가야할지 몰라서」「편리하니까」「곤란한 상태라서」라며 구급차를 부르는 사람이 있다. 또한 병원에서 조차 환자이송의 부담을 떠안지 않으려고 부르는 경우도 허다하다.
구급차나 구급의료는 한정된 자원이다 . 단순히 자기 편의를 위해서 구급차량을 이용한다면, 위급한 상황이 발생할 때 구급인력 공백으로 인한 구급출동 지연으로 환자의 생명이 위협받을수 있는 상황이 발생할 수 있다.
인구감소의 영향에도 구급출동 건수는 해마다 증가하고 있으며, 특히 농촌지역은 인구 노령화로 인한 만성질환자 증가로 구급출동이 더욱 증가하고 있는 추세이다.
그렇다면 우리는 어떤 경우에 구급차를 불러야 하며, 구급출동을 요청할 때 어떻게 해야 하는지 한번쯤 생각해볼 문제이다.
시민 개개인이 구급차는 자기 편의를 위한 차량이 아님을 생각하고, 응급상황에 처한 사람을 위해 “응급한 상황에는 당연히 구급차량을 불러야겠지만, 그렇지 아니한 경우라면 차분히 생각해본 후” 구급차를 부르는게 올바른 일이다.
다음으로는 119 구급신고 통화 요령에 대해 알아보자.
전화가 연결되면 당황하지 말고 다음의 항목을 요령있게 말한다.
첫째, 119는 화재사건도 다루므로 우선 ‘구급’임을 밝히고 사고인지 병인지를 알린다.
둘째, 부상자 수, 어른인지 아이인지, 남자인지 여자인지, 어떤 상황에서 사고 가 일어
났고 또 발병하였는지를 말한다.
셋째, 환자가 있는 소재재를 알기 쉽게 가르쳐 주고 목표가 되는 건물이 있으면 일러준다.
위의 두가지를 숙지했다면 앞으로는 올바른 구급차 사용으로 다른 사람에게 피해가 가는일이 없어야 겠다.
2016-08-04 19:23:40
211.xxx.xxx.37


작성자 :  비밀번호 : 


번호
제 목
작성자
첨부
날짜
조회
  세이프투데이 창간 축하 광고 고맙습니다   윤성규   -   2010-03-15   21882
  세이프투데이(Safe Today) 창간축사 고맙습니다   윤성규   -   2010-03-15   25887
41
  보성소방서, 의용소방대원 “심폐소생술로 사람 살려”   허진영     2016-08-11   1959
40
  폭염속 말벌주의   정세원     2016-08-10   1842
39
  벌교읍 장암리 갯벌 노인 사망사고 발생   허진영   -   2016-08-08   1693
38
  보성소방서 119구조대, 고흥 우주항공로 교통사고 인명구조   박경수     2016-08-08   1665
37
  보성소방서, 보성소방서 119구조대, 치매노인 실종자 수색 구조   김성룡     2016-08-05   1720
36
  독자투고) 구급차는 응급차량입니다..   심익섭   -   2016-08-04   1483
35
  보성소방서, 고흥우주항공축제 소방 댄싱팀 출연   허진영     2016-08-02   1632
34
  보성소방서, 남해고속도로 교통사고 인명구조   탁자성     2016-07-30   1607
33
  어린이 차량 안전사고 예방   박경수   -   2016-07-29   1669
32
  폭염(暴炎)! 건강관리는 이렇게!!   최용현     2016-07-26   1547
31
  보성소방서, 전국소방기술 경연대회 대비 훈련 구슬땀   심익섭     2016-07-25   1627
30
  보성소방서 119구조대, 구조활동 보조요원(의무소방원) 안전사고 방지교육   탁자성     2016-07-23   1497
29
  여름철 안전한 산행 이것만은 알고가자!   박경수   -   2016-07-22   1449
28
  즐거운 휴가 안전하게....   심익섭   -   2016-07-21   1313
27
  주변에 노후소화기 이제 없어야 합니다   양삼승   -   2016-07-19   1425
26
  폭염(暴炎) 살인적인 더위 알고 대처하자   최재호   -   2016-07-14   1141
25
  물놀이 할 때 이것만은 지키자!!!   최재호     2016-07-11   1193
24
  119와 어머니   강신갑   -   2016-07-10   1209
23
  소방차량 길터주기   이문수   -   2016-03-04   2154
22
  겨울철 가스사고 예방   설준환   -   2016-02-26   2274
제목 내용 제목+내용 이름
 1 | 2 | 3 | 4 | 5 
신문사소개 | 기사제보 | 광고문의 | 불편신고 | 제휴안내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영등포구 경인로114가길 11, 401 (영등포동1가,방재센터빌딩) | TEL : 070-8656-8781 | FAX : 0505-272-8762
(주)세이프투데이 등록번호 : 서울아01096 | 등록년월일 : 2010년 1월 6일 | 발행인 겸 편집인 : 윤성규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성규
Copyright 2010 세이프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safetoday.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