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9.26 토 12:00
> 뉴스 > 뉴스 > 기타
     
안중119안전센터에 초등생 ‘마스크 기부’ 훈훈
“소방관분들 몸 다치지 마세요” 마스크 30장 기부
2020년 03월 12일 (목) 17:52:07 윤성규 기자 sky@safetoday.kr

코로나19 확산으로 꽁꽁 얼어붙은 분위기 속에 평택의 한 초등학생이 평택소방서 안중119안전센터에 마스크 묶음과 감사편지를 기부해 주위를 훈훈하게 하고 있다.

3월12일 경기소방재난본부 직원들이 열람할 수 있는 자유토론방에는 ‘따뜻함이 느껴지는 하루입니다’라는 글이 올라왔다. 한 초등학생이 119안전센터 앞에 마스크 30장과 감사편지를 두고 갔다는 미담 사례를 소개한 내용이다.

자신을 초등학교 5학년 박현빈이라고 소개한 학생은 감사편지를 통해 “동생과 할머니가 아팠을 때 도와줘서 고맙습니다”라며 “코로나로 힘든 소방관분들 파이팅! 저희들을 위해 목숨을 다해 지켜주셔서 감사합니다. 소방관분들 다치지 않게 간절히 빌겠습니다”고 적었다.

   

편지지에는 하트와 풍선, 별모양의 그림도 그려져 있어 소방관에 대한 고마움이 그대로 묻어났다. 

글이 올라오자 자유토론방에는 “학생의 따뜻한 마음이 전해져 훈훈하다”, “편지 읽다가 눈물이 난다”, “도민들의 사랑에 보답하는 소방관이 되겠다”는 등의 감동 댓글이 연이어 올라오고 있다.

센터 측은 “기부받은 마스크를 센터 관내 독거노인 등 취약가구에 전달하겠다”고 설명했다.

세이프투데이 윤성규 기자(sky@safetoday.kr)

윤성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세이프투데이(http://www.safetoday.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신문사소개 | 기사제보 | 광고문의 | 불편신고 | 제휴안내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영등포구 경인로114가길 11, 401 (영등포동1가,방재센터빌딩) | TEL : 070-8656-8781 | FAX : 0505-272-8762
(주)세이프투데이 등록번호 : 서울아01096 | 등록년월일 : 2010년 1월 6일 | 발행인 겸 편집인 : 윤성규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성규
Copyright 2010 세이프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safetoday.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