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1.28 토 16:00
> 뉴스 > 기업/제품 > 기업
     
안철수연구소, 2011년 수주액 1000억 돌파
네트워크 보안 사업 2.2배, 보안 컨설팅 2배 급성장
2012년 01월 19일 (목) 23:20:22 전영신 전문기자 tigersin@safetoday.kr

안철수연구소(대표 김홍선, www.ahnlab.com, 약칭 ‘안랩’)는 2011년도 수주 금액 1018억원을 달성했다고 1월19일 발표했다. 이번 실적은 국내 보안 및 패키지 소프트웨어 업계 사상 최초로 1000억원을 돌파했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

실제 내부 결산 결과 2011년에 매출액 988억원, 영업이익 103억원을 각각 기록했다고 밝혔다. 매출액과 영업이익은 전년 대비 각각 41.5%, 27.9% 증가했다.

안철수연구소는 V3 제품군의 경우 수주 시 매출액을 일시에 계상하지 않고 연간 분산해 계상하기 때문에 수주액과 매출액에 다소 차이가 난다. 이는 수시로 엔진 업데이트 등 유지보수가 연간 지속되는 제품의 특성을 반영한 회계 처리 방식이다.

이처럼 매출액과 영업이익이 크게 증가한 것은 50G급 방화벽 트러스가드 10000P를 필두로 네트워크 보안 사업이 전년 대비 2.2배로 급성장했기 때문이다. 또 제조/기반 시설 보호용 트러스라인, 좀비PC방지 솔루션 트러스와처 등 전략 제품이 신규 시장 창출에 성공하면서 성장의 견인차 역할을 한 결과로 분석된다.

아울러 금융권 보안 강화나 개인정보보호법 시행에 따라 이를 겨냥한 보안 컨설팅, 관제 서비스, 보안SI 사업 성과도 성장을 이끈 것으로 분석된다. 특히 보안 컨설팅은 전년 대비 2배에 가까운 성과를 냈다.

2012년에 안철수연구소는 성장 동력이 되는 제품 및 서비스의 사업 집중력을 강화하고 융합적 시너지를 통한 새로운 사업 기회의 적극적 발굴, 글로벌 시장을 향한 역량과 전략적 체계를 갖출 방침이다.

우선 핵심 역량인 V3제품군의 기술력을 강화하고 트러스라인, 트러스존, 트러스와처의 사업 성과를 제고하는 한편, 모바일 보안 솔루션 V3 모바일, 웹보안 솔루션 사이트케어 등 새로운 보안 분야의 솔루션을 시장에 확대할 계획이다.

또 파견/원격 관제, 기술지원센터 등의 종합 대응과 실시간 APT(지능형 타깃 공격) 방어, 컨설팅, 침해 분석 및 예방을 위한 A-FIRST 등 고객 맞춤형 서비스를 강화할 예정이다.

김홍선 대표가 글로벌사업본부를 직접 맡아 본격적인 가시적 성과를 낼 계획이다. 미주, 유럽, 동남아 사업을 추진하는 본사 해외사업팀은 물론 일본 법인, 중국 법인 사업까지 진두지휘함으로써 글로벌 도약의 전기를 마련한다는 전략이다.

세이프투데이 전영신 전문기자(tigersin@safetoday.kr)

전영신 전문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세이프투데이(http://www.safetoday.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신문사소개 | 기사제보 | 광고문의 | 불편신고 | 제휴안내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영등포구 경인로114가길 11, 401 (영등포동1가,방재센터빌딩) | TEL : 070-8656-8781 | FAX : 0505-272-8762
(주)세이프투데이 등록번호 : 서울아01096 | 등록년월일 : 2010년 1월 6일 | 발행인 겸 편집인 : 윤성규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성규
Copyright 2010 세이프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safetoday.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