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9.24 목 20:00
> 뉴스 > 인물 > 구인/구직
     
국가직 9급 시험 평균 경쟁률 72.1대 1
모집 2180명에 응시지원 15만7159명
2012년 02월 23일 (목) 08:08:45 한영진 기자 jake@safetoday.kr

2012년도 9급 공채시험 평균 경쟁률이 72.1대 1로 작년의 93.3대 1보다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행정안전부는 지난 2월3일부터 2월10일(취소 기간 2월11일~2월17일)까지 2012년도 9급 공채시험 응시원서를 접수한 결과, 전체 2180명 모집에 15만7159명이 출원해 전년대비 21.2% 감소한 평균 72.1대 1의 경쟁률을 보였다고 2월23일 발표했다.

분야별 경쟁률을 보면 행정직군은 2014명 모집에 14만3163명이 출원해 71.1대 1(2011년 93.8:1), 기술직군은 166명 모집에 1만3996명이 출원해 84.3대 1(2011년 89.3:1)로 나타났다.

이번 원서접수결과 주요 모집단위의 경쟁률은 일반행정(전국) 1098.8대 1, 일반행정(지역) 133.5대 1, 교육행정(일반) 618.4대 1, 세무(일반) 29.4대 1, 교정(남) 17.4대 1로 나타났다.

이중에서 일반행정(전국) 경쟁률이 높게 나타난 것은 국가직 9급 공채 합격자의 경우 대부분 지방에 소재한 특별행정기관 등에서 근무하는 특성을 고려해 각 부처가 종전의 ‘전국모집’ 인원 중 상당수를 근무할 지역을 미리 정해놓고 선발하는 ‘지역구분모집’ 인원으로 전환했기 때문이다.

일반행정 직류 전체 선발인원은 687명으로 2011년에 비해 222명 증가했으며 경쟁률은 177.3대 1에서 129.4대 1로 하락했다.

다양한 계층의 공직진출 기회 확대를 위해 실시하는 장애인 및 저소득 구분모집 경쟁률은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장애인 구분모집은 총 99명 모집에 3181명이 출원해 32.1대 1의 경쟁률(2011년 73명 모집/3372명 출원, 경쟁률 46.2:1)을 보였으며 저소득층 구분모집은 44명 모집에 1317명이 출원, 29.9대 1로 전년도 127.2대 1(16명 모집, 2035명 출원)에 비해 감소했다.

전체 출원자 중 여성 출원자 비율은 49.2%(7만7356명)로 작년도 여성 출원자 비율 48.7%와 비슷한 것으로 나타났다.

출원자의 평균 연령은 28.4세이며 연령대별 분포는 18~19세가 1083명(0.7%), 20대가 9만8543명(62.7%), 30대가 5만3087명(33.8%), 40대 4092명(2.6%)이고 50세 이상은 354명(0.2%)이다.

장애인 등 편의지원 신청자는 총 431명으로 이들은 검증절차를 거쳐 시험시간 연장, 확대 문제지‧답안지 등의 시험 편의를 제공받게 된다.

필기시험은 오는 4월7일 서울을 비롯한 전국 20개 지역에서 실시되며 그동안 경기남부지역에만 시험장이 배치돼 불편을 겪었던 경기북부지역 수험생들을 위해 북부지역에도 시험장(의정부)을 배치해 편의를 도모했다.

시험장소는 3월30일 공고될 예정이며 합격자 발표는 오는 6월21일 사이버국가고시센터(http://gosi.kr)를 통해 이뤄진다.

세이프투데이 한영진 기자(jake@safetoday.kr)

한영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세이프투데이(http://www.safetoday.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신문사소개 | 기사제보 | 광고문의 | 불편신고 | 제휴안내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영등포구 경인로114가길 11, 401 (영등포동1가,방재센터빌딩) | TEL : 070-8656-8781 | FAX : 0505-272-8762
(주)세이프투데이 등록번호 : 서울아01096 | 등록년월일 : 2010년 1월 6일 | 발행인 겸 편집인 : 윤성규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성규
Copyright 2010 세이프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safetoday.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