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9 월 19:19
> 뉴스 > 뉴스 > 기타
     
김민기 “선거법 위반 사건 불기소율 급증”
제7대 지방선거 불기소율, 제5회 대비 20.1% 증가
2019년 10월 08일 (화) 08:02:09 윤성규 기자 sky@safetoday.kr

   
▲ 김민기 국회의원
공직선거법 위반으로 입건된 사건 중 불기소 처리되고 있는 사건의 비율이 급증하고 있는 것으로 드러났다.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소속 김민기 의원(더불어민주당, 용인시 을)은 법무부로부터 제출받은 ‘공직선거법 위반 사건 관련 기소 현황’ 자료를 분석한 결과, 제7회 지방선거에서 공직선거법 위반으로 입건된 4258명 중 2400명이 불기소 처분을 받아, 불기소율이 56.4%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10월8일 밝혔다.

입건된 4670명 중 1696명만이 불기소된 제5대 지방선거 불기소율 36.3%에 비해 20.1% 상승한 것이다.

이러한 추세는 국회의원 선거에서도 동일하게 나타나고 있다. 제20대 국회의원 선거 당시 공직선거법 위반으로 입건됐지만 불기소된 인원은 1779명으로, 전체 입건자 3231명의 절반을 상회한다.

구체적인 양상은 지방선거와 국회의원선거가 상이하다. 지방선거의 경우 입건자 수는 제5회 4670명, 제6회 4536명, 제7회 4258명으로 감소하면서 불기소 비율은 각각 36.3%, 47.5%, 56.4%로 증가했다.

반면 국회의원 선거의 경우 입건자 수 자체도 제18대 1991명, 제19대 2577명, 제20대 3231명으로 대폭 증가하면서 불기소 비율이 각각 35.5%, 43.3%, 55.1%로 상승했다. 증가한 입건자 수의 대부분이 고스란히 불기소 증가분으로 이어진 셈이다.

지방선거와 국회의원 선거 모두 흑색선전 사범의 불기소율이 전체 불기소율의 증가를 이끌었다. 제7회 지방선거 당시 흑색선전으로 입건된 사람은 1465명으로 제5회에 비해 2배 가량 증가했으나 이중 기소 처분을 받은 비율은 22.8%에 불과했다.

제20대 국회의원 선거에서도 1149명이 흑색선전 사범으로 입건됐지만 제18대 선거에 비해 3.6배나 많은 948명이 불기소처분을 받아, 기소율은 17.5%에 그쳤다. 반면 제20대 국회의원 선거에서 금품선거 사범은 73.8%, 불법선전 사범은 77.8%가 기소당해 상대적으로 높은 기소율을 보였다.

김민기 의원은 “과거에 비해 확인되지 않은 의혹 제기와 무분별한 고소·고발이 난무하면서 공명정대하게 후보자를 검증해야 할 선거가 혼탁해지고 있다”며 “이후에 불기소 처분이 난다고 해도 선거사범으로 낙인찍힌 후보자는 치명적인 타격을 받을 수 있고 이는 민심을 왜곡시키는 결과를 낳을 수 있어 선관위의 대책 마련이 시급하다”고 강조했다.

세이프투데이 윤성규 기자(sky@safetoday.kr)

윤성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세이프투데이(http://www.safetoday.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신문사소개 | 기사제보 | 광고문의 | 불편신고 | 제휴안내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영등포구 경인로114가길 11, 401 (영등포동1가,방재센터빌딩) | TEL : 070-8656-8781 | FAX : 0505-272-8762
(주)세이프투데이 등록번호 : 서울아01096 | 등록년월일 : 2010년 1월 6일 | 발행인 겸 편집인 : 윤성규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성규
Copyright 2010 세이프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safetoday.kr